고3 동생이 여자친구랑 같이 야한짓 한 걸 목격했어요

pnRY5fmAj

안녕하세요. 이제 수능을 보는 남동생이 있는 21살 누나 입니다.

톡톡 베스트 올라 온거 보기만 하다가 처음으로 글씁니다.

고민이 있어요ㅠㅠ

음음 거두절미하고 말하고 싶지만

좀더 현실적인 충고를 받고 싶으니까 설명을 좀만 하겠습니다.

쓰다보니 길어졌는데 봐주셨음 좋겠어요ㅠㅠ

제 동생은 잘생겼어요. 음 지금 키가 백팔십오정도 되고, 체대 준비를 하고 있어서 몸도 정말 좋아요.ㅇㅇ인정 얼굴도 유승호 닮았다는 소리 자주 들을만큼 훈남입니다.

예. 근데 애가 정말 순진했거든요.

남중을 다녔는데요,

제가 고등학교 졸업할때 까지 다니던 동네(동생은 중학교까지 그동네 있었음)가 좀 공부만 한다고 해야하나? 학구열 되게 높고ㅇㅇ

그랬어요, 그래서 저는 제 동생이 야ㄷ같은거랑은 상관 없는앤줄 알았는데

걔 중이때 저한테 문서?(시작 누르고 문서 누르면 봤던 파일 뜨는ㅋㅋ) 거기에 제가 커서 댔다가 걸리고ㅋㅋㅋ

저는 그래서 절대 걘 의심 못하고 아빠가 본줄알고 충격받음ㅋㅋㅋ

지금은 귀여운 기억이네요…ㅠㅠ

예, 그래도 중학교까지 참 순진한 동생이었어요

그런데 고등학교로 오면서 전에 동네보단 좀 학구열 떨어지는(객관적으로)? 동네로 이사오면서 애가 남녀공학을 가게 됐습니다.

첨엔 막 선배들이 자길 좋아한다고 자랑하고 여자애들이 자기한테 먼저 인사한다고 좋아하고 그랬어요.

그러다 점점 애가 공부도 덜하고(제 기준으로 볼때) 그래도 전 음..공부는 지가 깨달아야 하지 백날 남이 말해봤자 소용없는거 같아서 거의 말 안해요

말하면 진짜 개짜증내기도 하고

그러다 여자친구 몇번 사귀고, 지금있는 여자친구랑 곧있으면 일년 사귑니다.

얘가 사귀는 애는 솔직히 여자애가 아까워요. 진짜 제동생은 가잔거 껍데기밖에 없음. 여자애는 참하게 생겨서 공부도 잘한데요.ㅇㅇ잘할거 같음 성격같은건 모르겠고..

아 맞다 저희집 사정은

작년 7월쯤 엄마 아빠가 같이 음식점을 냈는데요,

아직 자리가 덜잡혀서 맨날 낮2시에 나갔다 새벽3시쯤 들어오십니다.

저 고삼땐 야식도 맨날 챙겨주고 신경쓰고 하셨는데 얘한텐 그렇게 못해줘서 엄마 아빠가 무섭게 안하세요.

음 미안해서? 그러시는거 같기도 합니다.

얘가 지금 여친 사귀는건 엄마아빠 일한 후에요.

어쨌든 그래서 전 대학 다니고 하니까 집에 걔 혼자 있는 시간이 많아요

애가 허술해서 그런건지 뭔지 여자친구랑 집에 온거 저한테 걸릴때도 많았고

그래도 밥먹으러 온다는데 뭐라 못하고 이랬는데요

이번 방학땐 애를 한번도 못데려왔습니다. 제가 토플 새벽반을 들어서 맨날 집에 있었거든요.

그런데 이번주 월화수에 일이있어서 저녁6시까지 밖에 있어야 했어요

월화 제가 늦게 들어오는거 보고 애가 안거죠, 아 누나 늦게 들어오는구나

그래서 어제(수요일) 6시경에 문따고 들어갔는데 하얀 슬리퍼가 있데요

그래서 아 이새끼 또데려왔어 이러면서Edcj3u.jpg
t8kMig.jpg


DGvLtb.jpg
sBFKMR.jpg

4fgDPS.jpg
xnW0Lc.jpg

ZBEdaK.jpg
AUUrO3.jpg
QPspYY.jpg
l6enub.jpg
 

-->
Close Menu